2011.09.28 23:30


도쿄에서 문구점을 4종 5군데 돌아다니고 나니까.. 비교가 좀 되더라고요. ㅋㅋㅋ
제가 못찾은건지, 아니면 스타일이 다른건지,
우리나라처럼 뭔가 '디자인 문구'나 일명 '팬시 상품'에 치중한 문구점은 가질 못했어요.
그런 곳에 가보신 분 계시면 제보라도...
(.....또 가보러 일본갈 기세? -_-)

제가 보았던 것만 바탕으로 간략하게 비교해볼게요.
1, 2군데에만 가야 한다면 고려해서 방문해보시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어디까지나.........매우매우 주관적인 의견이예요. ㅋㅋㅋㅋ

  이토야
도큐핸즈
 로프트  세카이도
 특징  긴자에 위치. 큰 건물.
고급스럽고 고가의 상품들도 많이 보유. 문구점이라기에는 가방 등의 고가의 선물류도 취급한다.
 시부야, 신주쿠, 그 외 전국 각지에 분포. 체인점이 가장 많은 잡화점.
대부분의 매장이 몇개 층 이상을 보유.
잡화점의 이미지, 정말 '문구'점의 느낌.
 전국구 체인점. 도쿄에서는 시부야에 가장 큰 매장이 존재.
다양한 상품을 확보하고 있지만 비교적 '디자인 샵'의 이미지가 강한 편이다.
 신주쿠에 위치.
미술용품 전문점의 이미지.
건물 하나가 통째로 세카이도임에도, 화방이 넓어서 문구는 오밀조밀 몰려있다.
 장점  고급스러운 이미지. 선물로 주기에 고급스러운 것도 많다.
비교적 늦게까지 영업한다.
 매우 다양한 물품 보유. 문구 외의 물품에도 충실하다.
백화점 등과 함께 위치하는 경우가 많아 다른 쇼핑과 함께하기 용이하다.
 발랄한 이미지의 잡화점. 특히 디자인용품들이 다양하고 많이 확보되어 있다.
 미술 관련 물품에 특화되어있다.
가격이 저렴하다.
문을 일찍 연다. (9:30)
스탬프
가장 많은 종류와 갯수의 스탬프 보유, 거의 한 층의 절반가량이 스탬프 관련이라고 해도 무방.
가장 많은 스탬프패드도 보유.
스탬핑용 지우개 구입가능.DIY스탬핑을 하는 이들에게도 유용함.
아주 일반적인 스탬프 + 비싸고 고급스러운 스탬프의 구성.
중간 정도 디자인/크기/가격의 스탬프 보유는 적은 편.
일반적인 스탬프 보유. (도큐핸즈보다는 일반 스탬프의 스펙트럼이 넓은 편)
그다지 많다는 느낌은 들지 않는다.
일반적인 범위의 스탬프를 보유하고 있으나 도큐핸즈, 로프트와는 다르다.
일반적 스탬프를 구입하고 싶다면 이곳만 방문하는 것도 무방.
단, 스탬프패드 적음.
마테/디테 마테가 많지만 독특한 것보다는 일반적인 마테 중심. 디테도 적당히 존재. 가격은 저렴하진 않음. 어마어마하게 많은 스티커 종류.
마테는 일반적인 마테 중심으로 전시되어있다. (요새 좀 개선된 느낌이지만 그래도 아직 최신은 아니다)
마테가 매우 다양하고, 예쁘고 최신에 제조된 것들까지 확보된다. 디스플레이도 매우 예쁜 편.
디테는 보통정도 보유.
다양성이 크지는 않지만 개별판매를 하고, 가격이 다른 곳에 비해 확실히 저렴하다. 저렴한 디테도 적절히 확보. (스티커는 많은 편)

다시한번 말씀드리지만 매우 주관적 -_- 입니다 ㅋㅋㅋㅋ
간단히 요약정리하자면,
이토야는 고급, 도큐핸즈는 다양, 로프트는 깔끔, 세카이도는 저렴 - 정도랄까요. ㅋㅋ
스탬프(스티커)는 이토야가 최고!
마테는 로프트 윈! (가격은 세카이도 윈 ㅋㅋㅋ)
중간정도에서 균형을 잡자면 도큐핸즈,
싸게 여러개 사고싶으면 세카이도~

도쿄에서 문구점을 방문하고 싶으시다면, 루트와 위치를 반영하여 선택해서 방문하세요!
저처럼 다 가셔도 되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문구점탐방, 다음편은.....갑자기 푸슝 날아와서.
올해. 9월. 오사카로 넘어옵니다. 따끈따끈하지요! ㅋㅋ  (식은 뒤에 포스팅될 가능성이 물론.........orz)
요새는.. '왜 일본 문구점만 탐방하냐!'라는 생각에... 한국 문구점도... 탐방중이예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혼자 목에 DSLR 걸고 다니자니 외국인같아요.. -_-....)
신고
Posted by 白夜★
2011.09.23 21:00


2010년 일본 문구점 탐방의 마지막은 세카이도(세계당, 世界堂)입니다.

원래는 여기에 신주쿠 도큐핸즈도 갔었지만.. 앞에 포스팅했듯, 본점과 큰 차이가 없어서 생략합니다.

(100엔샵 제하고 문구점만 긴자 이토야, 시부야 도큐핸즈, 시부야 로프트, 신주쿠 세카이도, 신주쿠 도큐핸즈 총 5군데 갔었어요..

 ...참고로 4박 5일 일정 - 첫날 밤 10시에 도착했으니 - 이었지요.. -_-;;;)


홈페이지 (http://www.sekaido.co.jp/shop_honten.html)에서 정보를 얻으실 수 있어요.

신주쿠역(JR, 오다큐선, 마루노우치선 등 여럿)에서도 가깝지만 좀 걸어야 하고,

마루노우치센(빨간색) 신주쿠산초메 역에서 가장 가깝습니다. ^^

(윙버스 설명 링크 Click! )


 홈페이지  http://www.sekaido.co.jp/
 찾아가는 길
 신주쿠역, 신주쿠산초메역에서 도보로
 영업시간   9:30~21:00 (제가 다녀온 곳들 중 가장 빨리 열었어요!)
 매장 안내
(구글번역;;)
 1F 문구, 사무 용품
 2F 만화관련용품, 디자인용품, 제도 용품, 복사
 3F 미술 재료, 조형 재료
 4F 그림, 몰딩, 프린트
 5F 유채화 관련
 6F 갤러리 퐁텐 / 예술 문화

세카이도는 사실 이토야(명품 문구센터) 도큐핸즈, 로프트(만물 잡화점?)의 이미지와 다르게
뭐랄까, 미술용품 취급점의 이미지가 매우 강한 곳입니다.
물론 문구류도 어지간한 것은 모두 가지고 있지만, 이곳에서만 수월하게 구할 수 있는 미술용품이 꽤나 많고
거기에다가 20% 할인!!!!!!!!!!!!을 하기 때문에 저렴한 것이 초 강점이지요!!
신주쿠역에선 좀 걸어야하지만, 신주쿠산초메역을 기준으로 하면 접근성도 좋고.
만화 그리기에 취미가 있으시다거나, 미술 전공이신 분들은 꼭 추천합니다. ^^

세카이도의 건물 사진 (이었던 사진 -_ㅠ) 마루이백화점과 바로 붙어있어요.


세카이도의 특징(?)중 하나는 저 모나리자 그림이지요. 왠지.. 왠지 웃겨요. ㅋㅋ



제 특기(!)인 관심사만 사진찍기 발휘됩니다. 사진은 마테와 스탬프 뿐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그게.. 남의 가게에서 사진찍는게 조심스러워서 몰래 살짝 찍다보니 그쪽만;;;;

 게다가 저 DSLR이라 무지하게 크고 찰칵찰칵 소리도 요란해요 ㅋㅋㅋㅋ 더 눈치보임 ◐ㅁ◑)


마테 사진이예요! 종류가 마구 다양하진 않지만 일반적인 마테를 충실하게 갖추어두고 있었고,

묶음도 있었지만 개별판매를 다른 곳보다 많이 해서 좋았어요.

게다가.... 단색 기본 마테가 1...170엔!!!!!!!!!!!!!! +_+ 완전 사랑스러운 가격이었어요!!!

(물론 지금의 환율은;; 일단;;; 잊고;;;;;;;

세카이도에 갔을 때 근데 이미 다 사서 ㅠㅠ 참고 ㅠㅠ 펜이랑 다른 것만 샀던 듯... (뭐 샀는지 인증샷이 없네요?!;)



세카이도 가실 분은 참고하세요. 제가 다닌 루트의 순서를 바꾸는게 가장 좋을 듯해요.

세카이도에 가장 먼저 가서, 사고픈거 좀 사고!!! 그 뒤에 다른 곳을 가는겁니다. 으히히히..

그러면 일반적인 것은 저렴하게 사고, 그 매장에만 있는 독특한 것을 추가로 구입할 수 있어요. -ㅁ-v


세카이도에는 다른 곳에 없던 좀 독특한 스탬프들이 많았습니다.

스탬프라기보다는 뭐랄까, 도장의 느낌이요. 차이점 아시겠나요?

작은 스탬프들, 혹은 이름이 이미 새겨져있는 도장, 이런 것들이 비교적 다양했어요. 예쁜 것도 간간히. ^^



스탬프 코너입니다. 작지만 나름 충실했고, 이토야에서만 볼 수 있던 듀얼스탬프나 일부 스탬프를 여기서 다시 봅니다.

코너가 크지는 않지만, 도큐핸즈나 로프트와는 스탬프 종류가 달랐어요. (이토야엔 이 모든 것이 ㄷㄷㄷ...)



뭘 샀는지 인증샷이 없어서.. 뭐 샀는지.. 기..기억이 안나요 ;ㅁ; (..집에 노트 뒤지면 나올텐데. 분명 뭔가 돈은 썼고;;;;;;;;;;;;;;;;;;)
혹시 찾으면 -_- 알려드릴게요 -_-

다녀온 곳에 대해 모든 포스팅을 끝냈군요.
마지막 포스팅은 아마도 간단한 비교 포스팅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D
신고
Posted by 白夜★
2011.09.21 19:10

 오랫만입니다! (......왜 매번 이 말로 시작하는 것 같은데?)


흠흠, 그 사이에 학회 참석차 일본엘 또 다녀왔어요.

그래서 짬짬히 문구 탐방을 또... (먼산)

간단한(?) 여행블로깅도 해볼까 싶어서.. 아마도

올해의 일본여행까지 완결되면 내년이 될 듯..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논문학기라구요.. ;ㅁ;)


그 사이 잊으셨을 수 있으니.. 일단 이전 글 복습 하고....^^


어쨌든... 이번 블로깅의 주인공은 Parco라고도 불리우는 Loft입니다!!

문구점을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절대 모를 수 없는 유명인사이지요. 도큐핸즈와 로프트의 양대산맥~

그 중 시부야의 Loft는 전체 로프트 중 가장 큰 매장 규모를 자랑하는 곳입니다. (라고 알고 있습..니다만 ㅋ)



들어가는 입구의 손잡이를 활용하여 로고를 디자인해두었어요! 두근두근 :)

많은 물품을 판매하고 있지만.. 아시지 않습니까. 저는 바로 디자인 문구류로 직행을 -ㅁ- 아하하..


작년부터 D-clips가 유행중이지요. 클립으로 다양한 모양을 만들어낸 것인데,

예쁘기도 하지만 실용적이고 재활용이 물론 가능하니까 인기가 많아요. ^^ 저요? 비싸서 못샀어요. -_ㅠ



마테. 이 마테들은 아예 다른 마테들과도 별도로 전시되어 있었어요. 이 당시에는 Loft에서만 발견할 수 있는 세트였는데,

차후에 우리나라에도 일부 수입이 되었고 이번에 돌아보다 보니 다른 곳에도 간간히 보이더라고요...! (작년보다

선물세트나 케익처럼 비슷한 색상/느낌의 마테를 모아두었습니다. 한 뭉치에 3개씩. 폭은 일반적인 1.5cm 폭 3개..

가격은 정확히는 기억나지 않지만 6백엔 선이었던 것 같아요. (비싸서 못샀거든요 ;ㅁ;)


스탬프들을 모아두었는데, 스탬프는 비교적 적은 편이었어요. (스탬프는 이토야가 최고였음 -_-!)

대신에 만년 스탬프라거나, 떼어서 쓸 수 있는 알파벳 스탬프 등을 갖추어두고 있었습니다.


제일 유명한 마테 종류를 걸어둔 벽. 사진을 몰래 찍느라 ;ㅁ; 저 남자분이 약간 주인공처럼 ;ㅁ; ㅋㅋㅋ


로프트에서는 돈을 쬐금 썼어요. ㅋㅋㅋ (.. 이만큼밖에 안 산게 지독한거 아닌가요!! ㅋㅋ)

크라프트 느낌이 나는 마테 3종세트, 디테 1종류.
디테는 100엔이라 저렴해서 좋았고, 마테도 3개에 378엔 쯤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_+ (대신 마테 좀 얇아요. 12mm?)

마테/디테 이용샷이예요. 파랑이 마테가 안 보이지만;; 그래도 느낌은 아시겠죠? ^^

이번 여행에서 니가타라는 곳에 갔었는데, (학회장이었지요!)
니가타의 번화가쪽에 쇼핑몰 건물 꼭대기에도 로프트가 있었습니다.
근데 참새가 방앗간 안.........갔어요 ㅋㅋㅋㅋ 8시에 닫는 바람에 ㅠㅠ 갈 시간이 없었지요.........(훌쩍)
그래도 뭐.. 다른 곳 많이 갔...으니까요...... ㅋㅋㅋ (오사카의 로프트라거나..ㅋㅋ)

블로깅은 매우 매우매우 천천히 올라갈 겁니다 ㅠㅠ
그치만.. 도쿄 여행은 거의 끝나가네요 :)      (2010년에 다녀온거지만 그건 잊기로 합시다..ㅋㅋㅋㅋㅋ)
신고
Posted by 白夜★

티스토리 툴바